효림장학재단, 고교ㆍ대학생 32명에 장학금
효림장학재단, 고교ㆍ대학생 32명에 장학금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6.03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림장학재단(이사장 이필우)은 지난달 31일 국제약품 본사에서 올해 선정된 장학생들과 국제약품ㆍ효림산업 등 임직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올해는 창립 60주년을 맞이한 국제약품의 본사가 위치한 성남 지역에 소재한 학교를 대상으로 선발했다. 고등학생 28명, 대학생 4명 등 32명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하였다. 

남태훈 국제약품 대표는 격려사를 통해 “우리회사 경영 이념 중 하나가 사람 중심이라며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꿈을 가지고 열심히 노력하여 목표를 이루기 바란다”고 장학생들을 격려하고 “앞으로도 우수한 인재들이 훌륭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작은 밑거름이 되겠다” 고 밝혔다. 

효림장학재단은 국제약품 창업주인 효림 남상옥 회장이 후학 양성을 위해 사재를 출연하여 1977년에 설립했다. 그동안 가정 형편이 어렵지만 학업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에게 43년 동안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