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日에 542억원 줄기세포 기술 수출
차바이오텍, 日에 542억원 줄기세포 기술 수출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06.25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아스텔라스 자회사 'AIRM'에 지분ㆍ기술 양도 계약…"기술력 국제적으로 인정 받아"
차바이오텍은 줄기세포 관련 합작법인 지분과 기술을 일본의 AIRM사에 542억원을 받고 넘겼다.[사진=차바이오텍]

차바이오텍(대표 오상훈)이 25일 일본 글로벌 제약회사 아스텔라스(Astellas Pharma, Inc.)의 자회사인 아스텔라스 재생의학센터(AIRM)와 4675만 달러(약 542억원) 규모의 합작법인 지분과 기술 양도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차바이오텍이 AIRM과의 합작회사인 SCRMI에서 연구한 특정 다능성 줄기세포 분화 관련 기술과 차바이오텍이 보유하고 있는 SCRMI 지분을 AIRM에 양도하는 조건이다.

지난 2008년 차바이오텍은 미국의 대표적 줄기세포 전문기업인 ACT(AIRM의 전신)와 줄기세포 관련 기술 개발, 상용화를 위한 합작사 SCRMI를 설립했었다.

차바이오텍은 10여년간 줄기세포 관련 연구를 통해 다양한 원천기술을 확보해 여러 가지 세포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이 회사는 계약에 따른 대금 전액을 일시불로 지급받는다. 이에 따라 500억원 이상의 여유 자금을 확보하게 돼 줄기세포치료제 개발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

차바이오텍 오상훈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차바이오텍의 기술 우수성을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입증했다"며 "추가적인 기술 경쟁력을 시장에 선보이고 국내 최다 줄기세포 파이프라인을 기반으로 제품 상용화를 앞당기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