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한광 서울대병원 교수, 대한암학회 차기 이사장 선출
양한광 서울대병원 교수, 대한암학회 차기 이사장 선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6.25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한광(사진) 서울대병원 위장관외과 교수가 지난 21일 서울드래곤시티에서 열린 45차 대한암학회 학술대회에서 차기 이사장에 선출됐다. 임기는 2020년 6월19일부터 2년이다.

양 교수는 1984년 서울의대 졸업 후 미국국립암연구소 종양내과 연구원, 서울대병원 홍보실장 등을 지냈으며 현재 위암센터장을 맡고 있다.

양 교수는 "외과의로서 국내 암 관련 기초연구자 및 임상 의사의 선도적 학술단체인 대한암학회 이사장으로 봉사하는 기회를 얻어 영광"이라며 "국내외 기초 및 임상 다학제적 학술의 협력적 발전을 도모해 우리 국민의 암 치료 향상을 위해 힘쓰고 아시아 등 국제적 리더십 또한 더욱 향상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