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유착방지제 메디커튼, 유럽 진출… 5년간 獨 독점 공급
신풍제약 유착방지제 메디커튼, 유럽 진출… 5년간 獨 독점 공급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12.0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B.Braun Surgical SA와 유럽 공급 MOU… "선진국시장 진출로 시너지 효과 기대"

신풍제약(대표이사 유제만)은 독일 본사의 글로벌 정상급 Medical device사인  B.Braun Surgical SA와 유착방지제 메디커튼<사진>에 대한 유럽 공급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협약에 따르면 메디커튼을 5년간 독일에 독점공급하되 상표권과 특허권은 신풍제약이 소유한다는 내용이다. 또한 스페인을 필두로 모든 유럽연합(EU) 국가로  시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신풍제약이 자체기술로 개발한 유착방지제 메디커튼은 생체적합성과 상처치유력이 우수한 ‘히알우론산(H.A)’과 항혈액응고 및 항염증 작용이 뛰어난 ‘하이드록시에틸스타치(HES)’를 복합해 수술 후 유착방지용주사제로 개발된 독창적 제품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다양한 임상시험을 통해 고점탄성 히알우론산에 의한 물리적 장벽(막)형성기능 뿐만 아니라 유착발생의 근간을 이루는 혈전 및 염증형성을 억제하는 등 탁월한 유착방지효능이 입증됐다고 회사는 덧붙였다.

수술 후 유착으로 인한 부작용을 최소화해 의료진과 환자 모두에게 만족감을 주는 제품으로 필름형의 효과와 액상형의 편리성을 모두 갖추고 있다는 것.

신풍제약 관계자는 "메디커튼은 국내 최초로 EU 의료기기 품질경영시스템 인증인 'ISO 13485'를 획득해 미국, 일본, 호주, 캐나다, 중국, 유럽 등에 특허출원 또는 등록돼 있다"면서 "러시아 및 유라시아 국가 등 거대시장진출에 이어 남미대륙 확장의 발판도 마련됐다. 향후 혁신적 기술을 가진 메디커튼이 B.Braun Surgical SA와 같은 세계정상의 기업과 함께 선진국시장에 진출해 매우 큰 시너지 효과를 나타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풍제약(주) 유착방지제 메디커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