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더스제약, 증권신고서 제출… 7월 코스닥 상장
위더스제약, 증권신고서 제출… 7월 코스닥 상장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0.05.27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모주식 수 160만주, 공모가 1만3900원 ~ 1만5900원 예상… 6월 25일~26일 일반 공모 청약 진행

위더스제약(대표이사 성대영)이 27일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코스닥 상장 절차에 밟고 있다.

위더스제약의 총 공모주식 수는 160만주, 주당 공모 희망 밴드는 1만3900원 ~ 1만5900원이다. 이번 공모를 통해 조달되는 금액은 222억 원 ~ 254억 원이다.

오는 6월 18일~19일 수요예측을 통해 공모가를 확정하고, 6월 25일~26일 일반 공모 청약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상장 시기는 7월 예정이며, 상장주관사는 NH투자증권과 삼성증권이 맡았다.<표 참조>

지난 2004년 설립된 위더스제약은 퍼스트제네릭 및 특수 제형 등 고부가가치 제품군을 강화하면서 순환기용제, 근골격용제 등 노인성 질환에 특화된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있다. 도매뿐 아니라 병ㆍ의원 및 약국과 직접 거래하는 유통 채널을 확대해 이익률을 높이고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회사는 이중정 기반 개량신약 개발로 노인성 질환 품목군을 강화하고 탈모치료제 시장 진출을 통해 중장기 성장을 이끈다는 계획이다.

최근 위더스제약은 약물전달시스템(DDS) 플랫폼 벤처기업 인벤티지랩과 피나스테라이드 장기지속형 주사제의 국내 및 글로벌 CMO 독점 생산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탈모치료제의 부작용은 최소화하고 편의성은 대폭 개선해 기존 1일 1회 복용하던 피나스테라이드 경구제를 대체할 장기 지속 주사 제형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 회사는 6월 결산 법인으로, 최근 3분기(2019년7월~2010년 3월) 누적 매출액은 382억 원, 영업이익은 67억 원, 당기순이익은 52억 원을 각각 기록했다.

성대영 위더스제약 대표이사는 “위더스제약은 설립 이래, 유통 구조 개선과 끊임없는 기술 혁신을 통해 안정적인 수익 구조를 확보했다”며 “올해 코스닥 상장을 재도약의 기회로 삼아, 글로벌 제약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