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쏘시오홀딩스,'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 온라인 개최
동아쏘시오홀딩스,'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 온라인 개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0.10.16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3년부터 이어온 국내 가장 오래된 여성 백일장… "앞으로도 여성 문학계 지원 아끼지 않을 것"
동아쏘시오홀딩스가 16일 개최한 '38회 마로니에 전국 여성 백일장' 온라인 행사에서 한종현(오른쪽 세 번째) 사장이 글제를 추첨하고 수석문화재단 박광순(맨오른쪽) 이사장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전효관(오른쪽 두 번째) 사무처장이 참관하고 있다. [사진=동아쏘시오]
동아쏘시오홀딩스가 16일 개최한 '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 온라인 행사에서 한종현(오른쪽 세 번째) 사장이 글제를 추첨하고 수석문화재단 박광순(맨오른쪽) 이사장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전효관(오른쪽 두 번째) 사무처장이 참관하고 있다. [사진=동아쏘시오]

동아쏘시오홀딩스(대표이사 사장 한종현)는 16일 오전 10시 ‘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1983년 시작돼 38년간 이어온 가장 오래된 국내 여성 백일장 대회로. 여성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동아제약과 동아에스티, 수석문화재단,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한다.

이번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개최식과 글제 발표는 코로나19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페이스북과 문학광장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회사에 따르면 참가자들은 시, 산문, 아동문학(동시·동화) 3개 부문 중 한 부문을 선택해 발표된 글제 4개 중 택일해 글을 짓는다. 참가자들은 작성한 원고를 당일 24시까지 온라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원고를 접수한 여성에게는 동아제약 더스논 마스크, 가그린 등 소정의 기념품이 제공된다.

문예 창작 활동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온라인 문학 강연도 마련됐다. 행사 당일 저녁 7시~8시30분까지 ‘여성 그리고, 글쓰기’라는 주제로 박서련, 박민정 소설가를 초대해 공개 방송이 진행되며,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페이스북과 문학광장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시상은 부문별 장원 1명, 우수상 1명, 장려상 3명, 입선 5명 총 30명을 선발해 총 상금 2000만원이 수여되며, 각 부문 장원 작품은 문예지에 게재된다.

접수된 원고는 심사 후 수상 후보작을 선정해 온라인으로 공개 검증을 진행한다. 최종 수상자는 11월10일에 발표된다. 시상식은 코로나19로 찾아가는 시상식으로 진행된다.

동아쏘시오그룹 관계자는 “올해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지만 문학을 사랑하는 여성들의 많은 참가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문학을 사랑하는 여성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앞으로도 여성 문학계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