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미 고대안암병원 교수, 대한노인병학회 '최우수 구연상' 수상
박찬미 고대안암병원 교수, 대한노인병학회 '최우수 구연상' 수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0.12.1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찬미(사진) 고대안암병원 가정의학과 교수가 최근 온라인으로 열린 대한노인병학회 66차 추계학술대회에서 '최우수 구연상'을 수상했다.

박 교수는 '노인 폐렴 입원 환자들의 사망률 및 기능적 장애 예측에서 FI와 CURB-65와 PSI의 비교 : 전향적 코호트 연구'를 주제로 한 발표가 인정받았다.

박 교수는 “대학병원에서 노인들의 노쇠 측정이 잘 사용되고 환자에게 적용될 수 있도록 노쇠 예방과 위험군 선별 연구에 더욱 힘쓸 것"이라며 "폐렴과 같이 흔한 병으로 입원한 노인에게는 입원 자체가 여러 장애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에 입원 도중의 조기 치료가 중요해 앞으로 이 분야에 대해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