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텔라스, 액티넘社와 분자표적 방사선치료 연구
아스텔라스, 액티넘社와 분자표적 방사선치료 연구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1.1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아스텔라스 제약은 미국 액티넘 파마슈티컬즈(Actinium Pharmaceuticals)와 분자 표적형 방사선 치료에 관한 공동 연구를 시작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이는 아스텔라스가 Rx+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진단과 치료를 융합시킨 테라노틱스(Theranostics) 개발사업의 일부다. Rx+ 사업은 과학적 근거 기반의 헬스케어 솔루션을 통해 심신 건강과 자신 있는 삶을 목표로 한다. 수술과 진단 정확도 향상에 따른 의료 수단의 최적화 및 치료 결과의 극대화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테라노틱스(Theranostics)는 치료(Therapeutics)와 진단(Diagnostics)를 조합한 단어로 개별 환자의 병변 위치와 상태를 진단하고 각각에 적합한 치료 여부를 판정하는 치료법이다. 표적이 같은 치료제와 진단 약을 동시에 개발하고 진단 약을 이용함으로써 치료제의 유효성이 높은 환자를 미리 압축함으로써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치료법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스텔라스는 이번 공동 연구에서 지금까지 쌓아온 신약 개발기술을 기초로 찾아낸 암 영역의 표적 분자와 액티넘社가 보유한 α선 방출 핵종(Actinium-225)을 이용한 핵의학기술을 조합한 치료 약의 효과를 검증하기 위해 전임상을 실시 중이다. 또 이번 공동 연구에서 유망한 치료 후보물질이 발견되면 테라노틱스 개발을 위한 진단 약과 치료제를 조합한 임상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