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대병원 민홍기 교수, 대한류마티스학회 학술대회서 젊은 연구자상
건대병원 민홍기 교수, 대한류마티스학회 학술대회서 젊은 연구자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11.17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국대병원 류마티스내과 민홍기(사진) 교수가 22일 서울드래곤시티호텔에서 열린 대한류마티스학회 제41차 학술대회 및 제15차 국제심포지엄에서 젊은 연구자상을 수상했다.

젊은 연구자상은 45세 미만 연구자 중 탁월한 연구실적을 보인 회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민홍기 교수는 2019년~2020년 16편의 논문에 제1저자 또는 교신저자로 참여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특히 '알코올이 축성 척추관절염 환자의 척추 비정상 골유합에 미치는 영향' 논문을 통해 축성 척추관절염 환자의 비정상적 척추 유합에 알코올이 미치는 영향을 처음으로 밝힌 연구로 주목을 받았다.

민 교수는 "그동안 진행한 연구의 성과를 인정받아 기쁘고 영광이다"며 "앞으로 더 훌륭한 연구를 진행하라는 의미로 받아들이고 열심히 노력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